호화 변호인단 꾸린 현대산업개발, 영업정지 피하나

HDC현대산업개발이 서울시의 영업정지 8개월 행정처분에 반발해 소송전을 벌이는 가운데, 서울행정법원이 오는 14일 행정처분에 대한 집행 정지 여부를 결정한다. 현대산업개발은 이번 소송전에서 대형로펌인 김앤장 소속 변호사를 선임하면서 총력전을 펴고 있다. 앞서 서울시는 지난달 30일 학동 재개발 붕괴 사고의 부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