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경호 재산 증식 논란, 13억 누구에게 증여 받았나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후보자로 지명된 추경호 국민의힘 의원의 재산 증식 과정이 논란이 되고 있다. 추 의원의 재산은 최근 6년간 26억원이 늘었는데, 단순히 월급 저축만으로 늘었다고 보기는 힘들다. 추 의원은 지난 2018년 증여를 받아 재산을 크게 불렸는데, 추가적인 해명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올해 국…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