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걸 산은 회장이 잘못된 대우조선해양 매각 설계, 책임져야”

“대우조선해양이 금융지원 없이 독자 생존할 수 없다”(이동걸).”실패한 매각정책을 노동자, 지역민에게 전가하지 마라”(대우조선지회) 이동걸 KDB산업은행 회장이 대우조선해양 매각 절차의 빠른 진행을 밝히자, 전국금속노동조합 대우조선지회(지회장 신상기)가 입장을 밝힌 것이다. 이동걸 회장은 13일 취임 4주년 온라인…

기사 더보기